> 문화 > 문화일반

'송송커플' 송중기·송혜교 이혼에 '태백커플축제' 폐지

  • 기사입력 : 2019년06월28일 20:21
  • 최종수정 : 2019년06월28일 20: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베우 송중기, 송혜교의 이혼으로 ‘태백커플축제’가 사라지게 됐다.

태백커플축제위원회는 28일 회의를 열고 ‘태백커플축제’를 폐지하기로 결정했다. 내년부터 다른 이름과 프로그램으로 축제를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배우 송중기(오른쪽)와 송혜교 [사진=뉴스핌DB]

앞서 강원 태백시는 총사업비 3억7000만원을 들여 드라마 ‘태양의 후예’(2016) 세트장을 복원, 2016년 8월 개장했다.

2017년 5월에는 태백세트장 입구에 우루크 성당, 송송커플 동상, 대형 송중기 군화 조형물 등을 갖춘 ‘태양의 후예’ 공원을 조성해 매년 여름 이를 콘텐츠로 한 ‘태백커플축제’를 개최했다. 

한편 송중기와 송혜교는 27일 이혼을 발표했다. 두 사람은 이미 이혼에 합의한 상태로 조정 절차만 앞두고 있다. 공식적인 이혼 사유는 성격 차이다. 

 

jjy333jj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