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경제

트럼프, 이번엔 ECB 총재 공격...“불공정 경쟁 유도한다”

  • 기사입력 : 2019년06월18일 20:30
  • 최종수정 : 2019년06월18일 20: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마리오 드라기 유럽중앙은행(ECB) 총재가 갑자기 수용적 기조로 선회해 불공정한 경쟁을 유도한다고 비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마리오 드라기가 추가 경기부양책이 나올 것이라 선언했다. 그러자 즉각 달러 대비 유로가 하락해, (유로존이) 미국과 불공정하게 경쟁하기가 쉬워졌다. 중국 등과 마찬가지로 그들(유로존)은 수년 동안 이러한 일을 해왔다”고 밝혔다.

[출처=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위터]

드라기 총재는 18일 포르투갈 신트라에서 ECB가 개최한 중앙은행 포럼에서 “인플레이션이 목표 수준으로 지속적인 개선이 이뤄지지 않으면, 추가 경기부양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g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