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신한금투·키움·KB, 9000만 달러 '김치본드' 발행 공동 주관

신한금투 대표로 키움·KB가 공동주관
증권사 간 협력 통한 대형딜 수주 첫 사례

  • 기사입력 : 2019년05월30일 16:56
  • 최종수정 : 2019년05월30일 16:5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민수 기자 = 신한금융투자와 키움증권, KB증권이 해외기업의 1000억원 규모 김치본드 발행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로고 = 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는 인도네시아 기업의 9000만 달러 규모의 김치본드 발행을 성공적으로 주관했다고 30일 밝혔다.

인도네시아 현지기업이 한국에서 외화 표시 채권을 발행한 것은 작년 9월에 이어 두번째다. 신한금융투자는 지난해 인도네시아 현지기업의 최초 김치본드 발행 주관에 이어 올해도 대표 주관업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동남아시아 IB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특히 이번 김치본드 발행은 신한금융투자 뿐 아니라 키움증권, KB증권이 공동주관사로 참여했다. 해외시장에서 외국계IB 대비 상대적으로 인지도가 낮은 국내 증권사들이 상호 협력해 대형딜을 수주한 첫 사례다.

한편 신한금융투자는 현지법인(글로벌사업부문)이 소싱하고 본사 GIB그룹(GIB사업부문)이 발행 주관하는 ‘원-신한(One-Shinhan)’ 시너지를 창출해왔다. 이를 통해 인도네시아 기업 유상증자, 기업공개(IPO) 주관, 김치본드 발행, 글로벌본드 발행, 베트남 현지기업 자산유동화, 보증채 발행, 신주인수권부사채(BW) 발행 등을 성공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신한금융투자 이재원 기업금융1본부장은 “현지 기업을 대상으로 한 IB 성공사례 창출을 통해 인도네시아에 대한 이해도 및 글로벌 시장에서의 IB 수임력을 강화하고 있다”며 “우량기업에 대한 커버리지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동남아 IB시장에서 입지를 확고히 할 것”이라고 전했다.

 

mkim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