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벤츠코리아, 브랜드 홍보대사에 손흥민 선수 선정

tvN '손세이셔널'서 메르세데스-AMG GT S 운전

  • 기사입력 : 2019년05월24일 13:56
  • 최종수정 : 2019년05월24일 13: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조아영 기자 =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축구 국가대표팀 주장이자 프리미어 리그에서 활약하고 있는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 FC) 선수를 '메르세데스-AMG 브랜드 앰버서더'로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 FC) 선수를 '메르세데스-AMG 브랜드 앰버서더'로 선정했다. [사진=벤츠코리아]

손흥민 선수는 메르세데스-AMG 브랜드 홍보대사(앰버서더)로서 향후 메르세데스-AMG의 다양한 행사와 고객 이벤트에 참석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브랜드 경험을 선사하고 브랜드 가치를 다채로운 방법으로 전파할 예정이다.

메르세데스-AMG는 지난 1967년 메르세데스-벤츠를 위한 고성능 엔진을 개발하겠다는 목표로 설립됐으며, 독보적인 성능의 스포츠카 개발로 다수의 레이싱 대회에서 우승을 거듭하며 기술력을 입증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작년 한 해 2311대의 메르세데스-AMG 차량을 판매했다. 또, 세계 최초의 AMG 브랜드 적용 트랙 'AMG 스피드웨이'를 열고 'AMG 드라이빙 아카데미'를 운영하는 등 고성능 자동차 문화 저변 확대에 힘쓰고 있다.

이와 더불어 메르세데스-AMG의 브랜드 가치를 전달하기 위한 적임자로 손흥민 선수를 선정해 브랜드 앰버서더로 임명했다.

마틴 슐즈 제품·마케팅 부문 부사장은 "고성능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메르세데스-AMG의 강력하고 독보적인 드라이빙 퍼포먼스와 스스로의 한계에 끊임없이 도전하며 최고의 기량을 펼치는 손흥민 선수의 이미지가 완벽하게 부합한다고 판단해 메르세데스-AMG 브랜드 앰버서더로 선정하게 됐다"며 "손흥민 선수와 함께 메르세데스-AMG만의 가치를 전달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손흥민 선수는 브랜드 홍보대사로서의 첫 행보로 오는 25일 첫 방송되는 tvN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에서 메르세데스-AMG GT S를 운전하는 모습을 선보인다.
 

 

likey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