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조국 "바보 노무현, 잊지 않는 한 그는 살아있다"

24일 자신의 SNS에 서거 10주기 추모글 올려
"기득권 동맹과 부딪히며 실용주의적 진보 길 걸어"

  • 기사입력 : 2019년05월23일 09:20
  • 최종수정 : 2019년05월23일 09: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인 23일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은 "우리가 그를 잊지 않는 한, 그는 살아있다"고 추모했다.

조 수석은 이날 자신의 SNS에 글을 올리면서 "바보 노무현, 기득권 동맹과 온 몸으로 부딪치며 실용주의적 진보의 길을 열어나간 열혈남아였다"고 회고했다.

조 수석은 또 "권력기관 개혁, 지방분권과 균형발전, 시장 존중과 복지 강화, 남북 평화와 공영 등은 그가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 이루고자 했던 과제였다"며 "우리가 이 과제를 계속 추진하는 한, 그는 살아 있다"고 강조했다.

조 수석은 그러면서 "서거 10주기를 맞이하여 뜨거웠던 사람, 소탈했던 사람, 매력적인 사람이었던 고(故) 노무현 대통령님의 명복을 재차 빈다"고 말했다.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를 맞아 추모글을 올렸다. [사진=조국 수석 페이스북]

dedanh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