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이병헌·이민정 부부, 미국 LA에 주택 매입…소속사 "향후 미국 내 활동 감안한 것"

  • 기사입력 : 2019년05월22일 15:44
  • 최종수정 : 2019년05월22일 15: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배우 이병헌·이민정 부부가 미국 LA(로스앤젤레스)에 약 20억원대 주택을 매입했다.

이병헌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2일 뉴스핌에 "이병헌 씨가 올 초 주택을 매입한 것이 맞다"고 설명했다.

이병헌, 이민정 부부 [사진=이형석 사진기자]

이 관계자는 "이병헌 씨가 그간 미국에서 여러 편의 작품에 참여했고 앞으로도 미국 내 활동을 지속적으로 할 계획이다. 이 점을 감안해 주택을 마련한 것"이라고 말했다.

주택 규모는 앞서 한 매체가 보도한 바와 같이 5~6인 거주가 가능한 곳이다. 가격은 약 20억원 대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병헌은 현재 영화 '남산의 부장들'의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이민정은 올 초 SBS 드라마 '운명과 분노'에 출연해 열연했다. 두 사람은 지난 2013년 결혼했으며, 결혼 2년 만인 2015년 아들을 얻었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