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경찰, '송도 축구교실 차량 교통사고' 운전자 구속영장 신청 예정

신호위반 한 것으로 알려져... "황색불 지나가려고"
안전벨트 착용 여부는 아직까지 조사중

  • 기사입력 : 2019년05월16일 19:41
  • 최종수정 : 2019년05월16일 19:4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황선중 기자 = 경찰이 축구교실 통학용 승합차량을 몰다가 신호위반으로 교통사고를 낸 운전기사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16일 경찰에 따르면 인천 연수경찰서는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사·치상 혐의로 인천 모 축구교실 통학차량 운전자 A(24)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경찰 로고 [사진=뉴스핌 DB]

A씨는 전날 오후 7시 58분쯤 인천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한 아파트 앞 사거리에서 스타렉스 승합차를 운행하다가 신호를 위반해 카니발 승합차와 충돌했다. 이 사고로 차량에 탄 B(8)군 등 초등학생 2명이 숨졌고, 행인 C씨(20·여) 등 5명이 다쳤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황색 신호인 것을 보고 빨리 지나가려고 했다"며 신호위반 혐의를 인정하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차량 탑승 학생의 안전벨트 착용 여부에 대해서는 정확히 기억하지 못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피해자들에게 추가 진술을 확보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sunj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