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화신테크-GE, LG화학에서 153억 규모 구매주문서 수령

주요 공급회사 LG화학 폴란드 2공장 설비투자 확대 수혜

  • 기사입력 : 2019년05월13일 11:03
  • 최종수정 : 2019년05월13일 11: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유림 기자 = 2차전지 전문업체 GE가 LG화학 폴란드 법인의 530억원 규모 수주 중 150억원 수준의 2차전지 물류장비 공급 관련 구매주문서(PO)를 수령했다고 13일 밝혔다.

[로고=화신테크]

GE는 코스닥 상장사 화신테크의 100% 연결 자회사다. 전체 2차전지 제조공정을 대응할 수 있는 국내 유일한 2차전지 전문 기업으로 2차전지 물류 설계 핵심인 레이아웃 기술과 4D 시뮬레이션 기술 등 차별화된 기술력을 갖췄다.

또한 가공 사업부 내재화로 경쟁사 대비 원가를 40% 가량 절감하고 국내 제작 및 해외 물류공정 장비 세팅 작업을 외주화해 원가 경쟁력을 확보했다.

이번 PO를 통해 GE가 LG화학 폴란드 법인에 공급하는 장비는 조립공정 고공물류 장비 ‘LGCWA’다. 150억원 규모의 물류장비 공급을 우선 진행했고, 지난 4일 1차 선적을 완료했다. 나머지 380억원 규모의 2차전지 활성화 공정 장비는 11월까지 순차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GE는 올해 초 매출액 목표를 550억원으로 잡았지만, 1분기에 530억원의 신규 수주를 확보하면서 매출액 목표를 750억원으로 늘렸다”며 “주요 공급회사인 LG화학의 폴란드 2공장 등 2차전지 설비투자 확대에 따른 추가적인 수주 확보에 주력해 4~5년내 2000억원대 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ur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