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종로구, 하반기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모집

28일까지 주민등록 소재지 동 주민센터에서 접수
정보화 추진, 공공서비스 지원, 환경 정화 등 4개 분야, 총 113명 모집
만 18세 이상 종로구민으로 재산과 소득 요건 등 충족해야
근무기간은 7월 1일부터 12월 20일까지 약 6개월

  • 기사입력 : 2019년05월10일 09:24
  • 최종수정 : 2019년05월10일 09: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연순 기자 =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취업 취약계층에 직접 일자리를 제공해 저소득층의 생계 안정을 지원하고, 근로 의욕을 높이고자 2019년 하반기 공공근로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정보화 추진, 공공서비스 지원, 환경 정화, 시설물 정비 등 4개 분야에서 근무할 참여자 총 113명을 모집한다. 모집기간은 오는 5월28일까지다.

대상은 사업시행일 기준 만 18세 이상 종로구민으로 실업자 또는 정기 소득이 없는 일용근로자, 행정기관 등에서 인정한 노숙인 등이며, 신청자 본인과 배우자, 가족 합산 재산이 2억원 이하여야 한다. 대학교(원) 졸업예정자, 휴학생, 6개월 이상 무급 휴직자도 신청 가능하다.

다만 생계급여 수급권자, 실업급여 수급자, 신청자 본인 및 배우자가 정기적인 소득이 있는 자, 근로 무능력자, 공공근로사업 연속 참여자 등은 제외되고, 청년 신청자는 1세대 2인 이상 참여제한과 거주지 제한 규정을 탄력적으로 적용받는다.

공공근로사업 참여자가 근로하는 모습 [사진=종로구청]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은 신분증, 공공근로사업 신청서, 건강보험증 사본, 구직신청서 등을 구비하여 주민등록 소재지 주민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되고, 해당자에 한해 취업보호(지원)대상자, 결혼이주여성 등을 증명하는 서류를 제출할 수 있다.

구는 신청서 접수 후 신청자의 재산상황, 가구소득, 공공근로사업 참여 여부 등을 고려해 사업 참여자를 최종 선발할 예정이다. 공공근로사업과 관련하여 자세한 사항은 종로구청 일자리경제과(02-2148-2255)로 문의하면 된다.

근무 기간은 오는 7월1일부터 12월20일까지 약 6개월이다. 근무 조건은 만 65세 미만의 경우 1일 6시간씩 주 5일 근무하고 하루에 5만1000원~5만2000원의 임금을 받는다. 만 65세 이상은 1일 4시간씩 주 5일 근무하고 하루에 3만4000원의 임금을 받는다. 이 외에도 근무일에 따른 식비(일 5000원)와 만근 시 주휴 및 월차 수당을 제공한다.

김영종 구청장은 "공공일자리사업이 취업이 어려운 주민들에게 희망을 주고, 안정적인 생활을 지원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지역공동체 일자리, 뉴딜일자리 등 공공서비스 관련 일자리사업을 지속 추진하고, 민간 일자리 취업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지역 사회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y2ki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