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드라마·예능

조안♥김건우 부부, '아내의 맛' 전격 합류…4년차 신혼부부 모습 공개

  • 기사입력 : 2019년04월23일 13:52
  • 최종수정 : 2019년04월23일 13:5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조안·김건우 부부가 '아내의 맛'에 전격 합류한다.

TV조선 '아내의 맛' 제작진은 23일 "배우 조안과 남편 김건우가 '아내의 맛'에 합류, 4년차 신혼 라이프를 전격 공개한다"고 밝혔다.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제작진에 따르면 조안의 남편 김건우는 IT계열 회사를 운영하는 CEO이자, 인공지능 관련 인물이다.

조안 김건우 부부는 취미마저 완벽히 통하는 '찰떡 케미'로 특별한 '야행성 일상'을 펼칠 예정이다.

제작진은 "꽁냥의 절정을 달리는 두 사람이 어떻게 인생을 즐기고 있을지, 솔직해서 더 공감가는 ‘조안 댁’ 이야기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TV조선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