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연예

[영상] ‘BTS’ 리더 RM의 솔직고백 “점점 커지는 조명이 무서웠다”

  • 기사입력 : 2019년04월18일 10:15
  • 최종수정 : 2019년04월18일 10: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17일(현지시간)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타임이 뽑은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100인'에 선정된 가운데 방탄소년단의 리더 RM의 솔직한 고백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17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새 앨범 ‘맵 오브 더 소울:페르소나(MAP OF THE SOUL : PERSONA)’ 발매 기념 글로벌 기자간담회에서 전 세계의 관심을 받는 자리에 오른 것에 대한 부담감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날 RM은 “키가 커지면 그늘이 길어지는 것과 똑같다고 생각한다”며 “어느 날 조명이 너무 밝은 것 같아 무서웠다. 관객이 두려울 때가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무대에 서면 나는 밝은 조명으로 인해 사람들이 잘 안 보이는데, 사람들은 내 표정 하나하나 볼 수 있지 않나. 이것이 순간 우리의 올라간 위치와 겹쳐지면서 무섭고, 무대에서 도망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RM은 “그러나 그것보다 지금 이 자리에서 이뤄보고 싶은 게 훨씬 많다. 팬분들에게서 받는 긍정적인 에너지가 내가 느끼는 무게나 책임보다 크다. 두려움을 극복했다기보다 그것을 안고 살아가지만, 앞서 말한 긍정적인 에너지가 더욱 크고 소중하다는 생각으로 중심을 잡고 있는 것 같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MAP OF THE SOUL : PERSONA’는 새로운 연작인 ‘맵 오브 더 소울(MAP OF THE SOUL)’의 포문을 여는 첫 앨범으로 타이틀 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인트로인 ‘인트로: 페르소나(Intro : Persona)’ 등 총 7곡이 수록됐다.

방탄소년단은 이번 앨범으로 미국 빌보드와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 일본 오리콘 디지털 앨범랭킹에서 세계 음악 시장 1위를 석권했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