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통신

KT-카카오모빌리티 '맞손'...커넥티드카 연계 서비스 개발

플랫폼-B2C서비스 연결, 서비스형 모빌리티 협력

  • 기사입력 : 2019년04월15일 14:55
  • 최종수정 : 2019년04월15일 14: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나 기자 = KT는 카카오모빌리티와 '스마트 모빌리티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최강림 KT Connected Car Biz Center 상무(왼쪽)와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전략부문 부사장(오른쪽)이 스마트 모빌리티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

양 사는 KT의 커넥티드카 플랫폼 'GiGA Drive'와 카카오모빌리티의 '카카오T' 플랫폼 결합을 바탕으로 신규 모빌리티 서비스 개발을 위한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KT는 현대자동차, 벤츠 등 14개 완성차 제조사에 커넥티드카 플랫폼을 제공하는 국내 1위 커넥티드카 사업자다. 현재 약 186만대 규모로 추정되는 커넥티드카 시장의 약 46%를 차지하고 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가입자 2200만명을 확보한 국내 최대 모빌리티 플랫폼 카카오T를 통해 택시를 비롯해 대리운전, 전기자전거, 내비게이션에 이르기까지 종합적인 이동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양 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완성차, 커넥티드카 플랫폼, B2C 서비스가 하나로 연결되는 서비스형 모빌리티를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최강림 KT 커넥티드카 비즈센터장 상무는 "최다 B2C 가입자 기반을 확보하고 있는 국내 대표 모빌리티 서비스 카카오T가 KT 커넥티드카 플랫폼 가입자의 다양한 모빌리티 서비스 니즈(수요)를 충족시켜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 사가 지속적으로 협력해 대한민국 스마트 모빌리티 산업의 생태계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abc12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