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식음료

[고성·속초 산불] 빙그레, 이재민 구호물품 지원

  • 기사입력 : 2019년04월11일 15:49
  • 최종수정 : 2019년04월11일 15:4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효주 기자 = 빙그레가 이번 강원지역 산불로 피해를 받은 이재민들에게 구호물품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빙그레는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자사 제품인 빅썬, 맛있는콩두유, 꽃게랑 등 음료와 스낵 제품 4만여개를 구호물품으로 지원한다. 지원된 구호물품은 산불로 피해를 입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속초시, 강릉시, 동해시 등 5개 시군 지역의 이재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빙그레 관계자는 “갑작스러운 산불로 막대한 피해를 입은 분들과 복구활동에 힘쓰고 있는 모든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으면 한다”며 “조속한 피해복구가 이뤄지기를 전 임직원들의 마음을 모아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빙그레는 어린이 그림잔치 개최, 해비타트 활동 지원, 한글 글꼴 무료 보급, 독립유공자 지원 등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빙그레는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으로 지속적인 활동을 펼쳐나갈 것을 밝혔다.

빙그레 로고. [사진=빙그레]

 

hj0308@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