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고성·속초산불] 캠코, 피해 복구 성금 1억원 전달

피해지역 주민 금융 채무・국유재산 대부료 감면 등 추진

  • 기사입력 : 2019년04월11일 09:23
  • 최종수정 : 2019년04월11일 09:2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유리 기자 = 캠코는 강원도 강릉시, 동해시, 속초시, 고성군, 인제군 일원 5개 지역의 산불피해 복구 성금 1억원을 11일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

캠코는 산불피해 지역 이재민들의 구호활동과 피해복구 지원을 위해 임직원과 공동으로 모금한 성금 1억원 전달과 함께 캠코 신용회복 프로그램 및 국유재산 대부(임대) 고객을 위한 별도의 지원방안도 마련할 예정이다.

세부 방안으로 △재산피해사실이 확인된 고객이 채무조정 신청시 채무 감면(상환능력에 따른 채무 감면율 적용) △특별재난지역 소재 고객에게 최장 2년까지 채무 상환유예 △관계기관과 협의를 통해 특별재난지역 에서 국유재산 대부(임대)중인 고객의 피해상황에 따른 대부료 감면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CI=캠코]

yrcho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