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靑 "나경원 발언, 국가원수·국민에 대한 모독 유감"

한정우 靑부대변인 "나라를 위해 쓸 에너지, 모독으로 낭비 말라"

  • 기사입력 : 2019년03월12일 14:05
  • 최종수정 : 2019년03월12일 15: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노민호 기자 = 청와대는 12일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문재인 대통령은 김정은의 수석 대변인" 발언과 관련해 "국가원수에 대한 모독"이라며 강력하게 반발했다.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오후 입장자료를 통해 "나 대표의 발언은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는 국민에 대한 모독"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청와대 전경. yooksa@newspim.com

한 부대변인은 그러면서 "대통령까지 끌어들여 모독하는 것이 혹여 한반도 평화에 대한 두려움 때문이 아니길 바란다"며 "냉전의 그늘을 생존의 근거로 삼았던 시절로 돌아가겠다는 발언이 나니길 더더욱 바란다"고도 했다.

그는 또한 "나라를 위해 써야할 에너지를 국민과 국가원수에 대한 모독으로 낭비하지 말라"며 "자유한국당과 나 대표는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번영을 염원하는 국민께 머리 숙여 사과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no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