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정치

美국무부 "北과 비핵화 관련 간극 좁혀..진전해야 할 부분은 남아"

  • 기사입력 : 2019년03월08일 07:50
  • 최종수정 : 2019년03월08일 07: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워싱턴 로이터=뉴스핌] 김세원 기자 = 미국 국무부 고위 관계자가 북한과 비핵화에 관한 여러 문제에서 간극을 좁혔지만, 중요한 부분에 있어서는 아직 진전을 이뤄내야 할 부분이 남아있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은 국무부 고위 관계자가 7일(현지시간) 브리핑에서 기자들에게 이같이 말했다고 같은 날 보도했다.

국무부 관계자는 이어 비핵화에 대한 기대감 일부를 충족시키는 결정은 어느 정도 북한에 달렸다고 말했다.

지난달 27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만찬 중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만찬 중 웃고 있다. [사진=로이터 뉴스핌]

 

saewkim9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