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SCM생명과학, 美 바이오 업체와 당뇨치료제 공동연구 협약

  • 기사입력 : 2019년02월21일 09:20
  • 최종수정 : 2019년02월21일 09: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근희 기자 = SCM생명과학은 미국 샌디에이고 소재 바이오 기업 얼리얼 바이오텍과 '유도만능줄기세포(iPSC) 유래 췌장세포를 활용한 당뇨치료제'의 공동 연구개발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발표했다.

이병건 SCM생명과학 대표이사(왼쪽)와 왕지우 얼리얼 바이오텍 대표이사가 공동연구 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CM생명과학]

이번에 협약을 맺은 얼리얼 바이오텍은 2009년부터 유도만능줄기세포를 이용한 치료제를 개발한 기업이다. 미국 내 우수 의약품 제조 품질관리기준(cGMP) 생산시설을 보유하고 있으며, 조직생검 모니터링부터 서류화까지 미국 식품의약국(FDA) 기준으로 관리하고 있다.

유도만능줄기세포란 특정한 유전자를 인위적으로 발현시켜 인공적으로 만든 만능줄기세포를 의미한다. 이 줄기세포는 인간의 모든 조직으로 분화하기 때문에 활용도가 높다. SCM생명과학은 췌장세포를 활용한 공동 연구를 통해 당뇨병 치료 효능을 확인할 계획이다.

SCM생명과학 관계자는 "얼리얼 바이오텍의 유도만능줄기세포는 자가세포를 이용해 만든다는 점에서 안전하다"며 "간단한 시술로 채취가 가능하고 운송 및 대규모 치료제 생산도 용이하다는 점에서 상업화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이병건 SCM생명과학 대표는 "최근 인수한 노스캐롤라이나주 소재의 코이뮨을 인수해 면역항암제 기술과 cGMP 시설을 확보한데 이어 이번 협약으로 얼리얼 바이오텍과 협력하게 됐다"며 "얼리얼 바이오텍의 생산시설 운영 경험과 기술 노하우가 SCM생명과학의 미국 시장 진출에 기폭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ke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