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영상] '75m 굴뚝 농성' 426일 만에 땅 밟은 두 노조원

  • 기사입력 : 2019년01월11일 19:55
  • 최종수정 : 2019년01월11일 19:5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홍형곤 영상기자 = 노사 협상을 타결한 스타플렉스(파인텍) 노동자 박준호씨,홍기탁씨가 11일 오후 서울 양천구 서울에너지공사 75m높이 굴뚝에서 고공 농성을 끝내고 내려왔다. 굴뚝 농성을 시작한 지 426일 만이자, 단식에 들어간 지 6일 만이다. 

honghg092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