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문체부,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에 박선희 씨 임명

신임 대표이사 임기는 3년
한국 클래식 음악 시장 발전시킨 현장 전문가

  • 기사입력 : 2019년01월11일 09:34
  • 최종수정 : 2019년01월11일 09: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는 11일 자로 (재)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에 박선희 씨를 임명한다고 밝혔다. 신임 대표이사의 임기는 3년이다.

[사진=문체부]

박선희 대표이사는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에 재직하며 재단의 중점 사업인 국내 음악영재 발굴 및 클래식 음악 국제교류에 앞장서 한국 클래식 음악 시장을 발전시키고 관객을 늘리는 데 일조했다는 평을 받고 있는 현장 전문가다.

특히 '베를린 필하모닉' '뉴욕 필하모닉'과 같은 세계 정상급 교향악단과 한국의 젊은 음악가의 협연 무대를 기획하는 등 국내의 신진 예술가 육성에도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였다.

문체부 관계자는 "박선희 신임 대표이사는 탁월한 기획력과 업무 추진 능력을 바탕으로 코리안심포니가 국내 대표 교향악단으로서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 적임자다. 이번 박선희 대표이사 임명을 통해 코리안심포니의 경영 혁신뿐만 아니라 인재 양성에도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89hk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