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에스디엔 "강진산업단지 투자 협약 체결"

  • 기사입력 : 2018년11월14일 09:15
  • 최종수정 : 2018년11월14일 10: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에스디엔는 14일 전라남도, 강진군과 강진산업단지 투자에 관한 투자협약을 서울 드래곤시티홀호텔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이승옥 강진군수 SDN 최기혁 대표 등 100 여 인사가 참석했다. 이는 전라남도의 2018 수도권 투자협약 체결의 일환이다.

이번 협약의 개요는 강진산단 내에 우선 알루미늄선박 제조 등을 위해 108억원, 고용창출 50여명 규모로 투자 기간은 향 후 2년이다.

이에 앞서 지난 5일 SDN은 강진군 및 전남개발공사와 별도 양해각서를 체결해 SDN 관계사 및 연관 협력사(9개사)와 함께 총 3만7천평(116억)의 강진산단 부지를 계약하고, 단지 내 약 20MW의 건물형 및 일체형 태양광 시설과 ESS를 포함해 연관산업시설과 함께 강진산단의 에너지파크화를 추진키로 했다. 시설 규모는 600억 원으로 추산되며, SDN이 주간 시행한다.

특히 전남도와 강진군이 지역자재 우선구매 협조키로 협약함에 따라 최신 고효율 태양광 패널공장 신설을 추진하고, 해수부의 뉴딜 300 어항 마리너 사업을 위한 임해부지를 공동개발키로 함에 따라 에스디엔의 양대 주력사업인 엔진조선부문과 태양광 제조부문의 융합거점화 초석이 마련된 것으로 평가된다. 동 프로젝트는 향 후 3년에 걸쳐 단계적으로 시행되며 2022년 완공 예정인 광주-강진 간 고속도로 개통 시 강진산단은 광주역에서 30분 이내로 단축된다.

최기혁 SDN 대표이사는“이번 투자협약 체결로 성장 신산업인 엔진조선사업 거점을 확보하고, 태양광 부문의 예측가능한 실적을 기대하며, SDN을 포함하여 연관 기업의 이전과 신설로 주요시장인 서남해지역경제의 활성화와 고용확대에 기여할 수 있다”고 밝혔다. 

[자료제공=SDN]

 

ssup8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