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미국·북미

[전문] 트럼프 대통령에 보낸 김정은 위원장의 친서

  • 기사입력 : 2018년07월13일 02:30
  • 최종수정 : 2018년07월13일 02: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를 공개했다.

이 친서는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지난 6~7일 북한 평양에 머물며 6ㆍ12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에 따른 후속 협상을 벌이는 과정에서 전달 받은 것이다. 

다음은 김 위원장의 친서 전문.

미합중국  대통령 도날드 트럼프 각하

친애하는 대통령 각하 

24일전 싱가포르에서 각하의 뜻깊은 첫 상봉과 우리가 서명한 공동성명은 참으로 의의깊은 려정의 시작으로 되었습니다. 

나는 두 나라의 관계개선과 공동성명의 충실한 이행을 위하여 기울이고 있는 대통령 각하의 열정적이며 남다른 노력에 사의를 표합니다. 

조미 사이의 새로운 미래를 개척하려는 나와 대통령 각하의 확고한 의지와 진지한 노력, 독특한 방식은 반드시 훌륭한 결실을 맺게될 것이라고 굳게 믿고 있습니다.

대통령 각하의 변함없는 믿음과 신뢰가 앞으로의 실천과정에 더욱 공고해지기를 바라며 조미관계개선의 획기적인 진전이 우리들의 다음번 상봉을 앞당겨주리라고 확신합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 

김 정 은 

2018년 7월 6일  

평양 

[사진=트럼프 대통령이 공개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친서 캡쳐]

 

 

kckim100@newspim.com

kckim10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