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사진] 성남 이재명 유세장은 썰렁? '이부망천' 부천역 가보니

  • 기사입력 : 2018년06월10일 14:59
  • 최종수정 : 2018년06월10일 15: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선엽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가 10일 오전 경기도 부천역 마루광장에서 지지유세에 나섰다.

이 후보는 정태옥 자유한국당 의원의 일명 ‘이부망천’ 발언과 관련해  “(이들이) 청산돼야 할 세력임을 보여주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부망천'은 정 의원이 최근 한 방송에서 언급한 “서울 사람이 이혼하면 부천으로 가고, 망하면 인천으로 간다”는 것을 지칭하는 것이다.

한편 전날 이 후보의 성남 유세와 관련해 홍준표 한국당 대표는 "이재명 후보의 본거지인 성남 유세가 운동원만 있고 청중이 없는 썰렁한 유세 였다고 합니다"라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전했다.

부천 시민들이 10일 오전 부천역 앞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의 유세를 지켜보고 있다.<사진=김선엽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가 10일 오전 부천역 앞에서 부천 시민들과 만나고 있다.<사진=김선엽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가 10일 오전 부천역 앞에서 지지유세에 앞서 지지자들과 악수를 하고 있다.<사진=김선엽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가 10일 오전 부천역 앞에서 지지유세에 앞서 유세를 하고 있다.<사진=이 후보 캠프 제공>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가 10일 오전 부천역 앞에서 지지유세를 진행한 후 시민들과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김선엽 기자>

sunup@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