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부동산

삼성물산, 광교호수공원 '세계조경가협회 치수관리부문' 수상

국내 건설사 중 유일하게 수상작 배출

  • 기사입력 : 2018년06월04일 10:45
  • 최종수정 : 2018년06월04일 10: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삼성물산의 조경시설 시공능력이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 

4일 삼성물산에 따르면 자사가 시공한 경기 수원시 광교호수공원이 2018 세계조경가협회(IFLA) 시상식에서 아시아-아프리카지역 치수관리(Flood and Water Management)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광교호수공원 전경 [사진=삼성물산]

올해 IFLA 시상식은 재생(Resilience)을 주제로 치수관리를 포함한 8개 분야에서 수상작을 선정했다. 

광교호수공원은 총 면적 202만㎡로 국내 최대 호수공원이다. 농업용수를 공급하던 저수지의 기능뿐 아니라 가족들의 나들이 공간과 연인들의 데이트 코스로 각광받고 있다. 

삼성물산은 작년 래미안 신반포팰리스 가든 스타일과 서울시청사 그린 월에 이어 올해도 국내건설사 중 유일하게 수상작을 배출했다. 

지난 2008년 성남 금광래미안과 과천 래미안 에코팰리스로 첫 수상을 기록한 후 올해 광교호수공원까지 9개 프로젝트가 IFLA 시상대에 올랐다. 

IFLA는 지난 1948년 창설돼 71개 국가를 회원국으로 보유한 전세계 조경가들의 대표기관이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