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영화 '한 솔로: 스타워즈 스토리' 예상 밖 부진

'스타워즈 시리즈' 이름값에 걸맞지 않은 흥행 성적표

  • 기사입력 : 2018년05월29일 17:52
  • 최종수정 : 2018년05월29일 17: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 로이터=뉴스핌] 김세원 인턴기자 = "포스는 스타워즈와 함께하지 않았다." 

영화 '한 솔로: 스타워즈 스토리'(감독 론 하워드, 이하 '한 솔로')가 미국 현충일 격인 메모리얼데이 연휴에 맞춰 개봉했음에도 불구하고 전작과 비교해 낮은 오프닝 성적을 기록했다.

'한 솔로'는 미국 메모리얼데이 연휴 4일간(25일~28일) 북미에서 1억300만달러(1108억1770만원)의 흥행 수입을 올리면서 북미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지만, 시리즈 전작에 비하면 예상에 못 미치는 성적을 거뒀다고 미국 영화잡지 '버라이어티'가 29일(현지시각) 보도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영화 '한 솔로:스타워즈 스토리' 시사회에서 지난 10일(현지시각) 감독 론 하워드(왼쪽)와 주연 배우 올든 에런라이크(오른쪽)가 환하게 웃고 있다.[사진=로이터]

영화 스타워즈 시리즈는 할리우드 대표적 흥행 보증 수표로 1978년 시리즈의 첫 작품이 개봉했을 당시부터 미국은 물론 전세계에서 두터운 팬을 확보해왔다. 하지만 2018년 최고의 오락영화가 될 것이라는 기대가 무색하게 전작보다 저조한 오프닝 수입을 기록했다.

2015년 개봉한 '스타워즈: 깨어난 포스'(감독 J.J. 에이브럼스)는 공개된 지 3일 만에 2억4800만달러의 수입을 거두며 영화 흥행 역사를 새로 썼다. 2016년 개봉한 '로그 원: 스타워즈 스토리(감독 가렛 에드워즈)'와 5달 전 개봉한 '스타워즈: 라스트 제다이(감독 라이언 존슨)' 역시 각각 1억5500만달러와 2억2000만달러라는 높은 오프닝 스코어를 거뒀다.

반면 '한 솔로'는 2012년 월트 디즈니사가 스타워즈 시리즈 제작사인 루카스필름을 인수한 후 개봉한 시리즈 중 가장 낮은 오프닝 성적을 기록했다.

'한 솔로'는 1억1060만달러를 벌어들인 영화 '엑스맨: 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2014)를 이어 역대 메모리얼데이 기간 오프닝 성적 6위를 기록했다. 역대 메모리얼데이 개봉 영화 최고기록은 11년 전 개봉한 영화 '캐리비안의 해적-세상의 끝에서'(2007)가 세운 1억3980만달러다.

영화에 대한 평은 '에너지가 넘친다'라는 평과 '전작들과 비교해 실망스럽다'라는 평으로 엇갈린다. 현재 미국 영화 평점 사이트 시네마 스코어에서는 A- 등급이라는 준수한 평을 유지중이나 또 다른 영화비평사이트 로튼 토마토에서는 신선도 71%를 기록했다. 

'한 솔로'는 영화 스타워즈 시리즈의 두 번째 스핀오프 작품으로 시리즈 등장인물 중 한 명인 우주 비행사 한 솔로의 젊은 시절을 다룬다. 영화 '뷰티풀 마인드'(2001)로 유명한 론 하워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미국 배우 올든 에런라이크가 주인공 한 솔로를 연기했다.

saewkim9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