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정치

盧 묘소 찾은 '송파을' 최재성, '경남' 김경수 만나 동반승리 다짐

송파을 후보 확정 후 첫 행보로 DJ와 盧 묘소 참배
"문재인 정부 3기 성공 위해 재선거 출마한 것"

  • 기사입력 : 2018년04월25일 17:55
  • 최종수정 : 2018년04월25일 17:5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김선엽 기자 = 6·13 서울 송파을 국회의원 재선거 더불어민주당 경선에서 승리한 최재성 예비후보가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 내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묘소와 경남 김해시에 있는 봉하마을의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묘소를 차례로 참배했다.

최 후보는 25일 오전 7시 김 전 대통령 묘소에 참배했으며 ‘민주주의의 시작, 새로운 대한민국의 좌표!’라는 글을 방명록에 남겼다. 참배에는 이번 송파구 지방선거에 출마하는 민주당 소속 예비후보들이 같이했다.

 6·13 서울 송파을 국회의원 재선거 더불어민주당 경선에서 승리한 최재성 예비후보가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 내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묘소를 찾아 참배했다.<사진=최재성 후보 측 제공>

이후 최 후보는 곧바로 경남 김해로 이동했다. 김해에서 경남지사에 출마한 같은 당 김경수 의원을 만나 오찬을 같이 했다. 두 사람은 서로를 격려하고 지방선거 동반 승리를 다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최 후보는 봉하마을의 노 전 대통령 묘소를 참배하고, 노 전 대통령의 부인 권양숙 여사를 예방했다.

최 후보 측은 "그간 문재인 대통령의 민주정부 3기 성공과 재집권을 위해 송파을 재선거에 출마했다고 밝혀왔기 때문에 첫 공식 행보로 민주진영의 두 전직 대통령 묘소를 찾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최 후보는 23, 24일 실시된 당내 경선에서 60.4%의 득표율을 얻어 송기호 예비후보(39.6%)를 누르고 송파을 국회의원 재선거에 출마할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확정됐다. 

sunup@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