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나우앤퓨처

2018 춘제 중국 극장가를 달굴 박스오피스 기대작

춘제 일일 박스오피스 신기록 기대, 코믹 액션물 대세
설 단골 소재 서유기, 양조위 주연 착요기2, 제2의 전랑2 홍해행동

  • 기사입력 : 2018년01월29일 16:07
  • 최종수정 : 2018년01월29일 16:0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홍성현 기자] 중국 극장가 최대의 대목인 춘제(春節 음력 설)가 다가오면서, 중국 영화 시장이 들썩이고 있다. 춘제 관객몰이에 성공한 영화는 막대한 박스오피스를 올릴 수 있고, 해당 영화사와 감독도 지명도가 급상승하며 차기 투자금 유치에 유리한 고지를 점할 수 있기 때문이다.

지난해 기준 춘제 당일 극장가 박스오피스 매출은 8억 위안(약 1300억 원), 7일 연휴 누적액은 34억위안(약 5700억 원)을 돌파하며 역대 기록을 갈아치웠다. 올해는 춘제 일일 박스오피스 10억 위안(약 1700억 원)이라는 신기록 달성 여부에 업계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현재 중국 극장가에서는 35편의 영화가 춘제 개봉을 확정하며 치열한 경쟁을 예고했다. 명절 연휴 가족이 다 같이 즐길 수 있는 코미디 장르가 주를 이루고, 개봉일은 음력 설 당일인 2월 16일에 집중됐다. 2018년 춘제 대목,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흥행의 주인공은 누가 될까, 설 연휴 중국 박스오피스 기대작들을 살펴본다.

2018 춘제 중국영화 기대작 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서유기지여아국, 착요기2, 당인가탐안2, 홍해행동 순 <사진=바이두>

◆ 설 단골 소재, 서유기지여아국(西遊記之女兒國)

-감독: 정바오루이(鄭保瑞)

-주연: 궈푸청(郭富城) 펑샤오펑(馮紹峰) 자오리잉(趙麗穎) 샤오선양(小沈陽) 뤄중첸(羅仲謙)

-장르: 코미디 / 로맨스 / 판타지

-개봉일: 2월 16일

서유기는 중국 설 극장가에 자주 등장하는 단골 소재다. 2018년 춘제에는 서유기지여아국(西遊記之女兒國)이 관객들을 찾아올 예정. 이전 시리즈 서유기지대노천궁(西遊記之大鬧天宮 2014)과 서유기지손오공삼타백골정(西遊記之孫悟空三打白骨精 2016)의 감독을 맡았던 정바오루이(鄭保瑞)가 이번 편에서도 메가폰을 잡았다.

출연진 역시 직전 시리즈 삼타백골정(三打白骨精)과 대체로 유사하다. 궈푸청(郭富城)과 펑샤오펑(馮紹峰)이 각각 손오공과 삼장법사로 분했고, 샤오선양(小沈陽)이 저팔계를, 뤄중첸(羅仲謙)이 사오정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여기에 자오리잉(趙麗穎), 린즈링(林誌玲) 등 유명 여배우들이 가세했다. 이번 서유기지여아국은 손오공 일행이 오로지 여성으로만 구성된 여아국(女兒國)에서 겪게 되는 에피소드를 담았다.  

중국 매체들은 2016년 개봉한 두번째 시리즈가 특수효과와 내용전개 모두 전작 보다 훌륭했던 것을 고려할 때, 이번 편도 이전 시리즈들을 능가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모은다. 특히 서유기는 중국인이 잘 알고 있고 흥미를 보이는 스토리이기 때문에 일단 기본 관객수는 확보한 것이나 다름없다는 분석이다.

서유기지여아국(西遊記之女兒國) <사진=바이두>

◆ ‘믿보배양조위 출연, 착요기2(捉妖記 2)

-감독: 쉬청이(許誠毅)

-주연: 량차오웨이(梁朝偉) 바이바이허(白百何) 징보란(井柏然) 리위춘(李宇春) 양유닝(楊右寧)

-장르: 코미디 / 판타지

-개봉일: 2월 16일

설날 당일인 2월 16일에 개봉하는 착요기2가 전작의 흥행 신화를 이어갈 수 있을지 주목된다. 동양 신화 고전 ‘산해경(山海經)’을 모티브로 제작된 영화 착요기(捉妖記 2015)는 박스오피스 20억위안(약 3400억원)을 돌파하는 기대 이상의 성공을 거뒀다. 이번에 공개되는 2편은 1편에 비해 제작에 공을 많이 들여 품질 면에서 전작을 능가할 수 있을 것이라는 설명이다.

특히 착요기2는 '명절 맞춤형 가족영화'라는 점에서 설 연휴 관객몰이가 예상된다. 춘제를 맞아 부모와 자녀가 함께 극장을 찾아 부담 없이 유쾌하게 즐길 수 있는 작품이라는 것. 천하무쌍(天下無雙 2002) 이후 15여년 만에 만나는 량차오웨이(양조위)의 사극 연기도 이 영화의 관전포인트.

인기 배우가 총출동한다는 사실도 착요기2의 흥행을 점치는 이유다. 업계에서는 ‘믿보매(믿고 보는 배우)’ 량차오웨이, 팬덤 파워를 자랑하는 바이바이허(白百何), 징보란(井柏然)의 인기가 착요기2의 흥행을 견인할 것이라고 관측하고 있다.

착요기2(捉妖記2) <사진=바이두>

◆ 제2의 전랑 노린다, 홍해행동(紅海行動)

-감독: 린차오셴(林超賢)

-주연: 장이(張譯) 황징위(黃景瑜) 하이칭(海清) 두장(杜江) 장루샤(蔣璐霞)

-장르: 드라마 / 액션

-개봉일: 2월 16일

중국 해군 ‘교룡돌격대(蛟龍突擊隊)’ 대원들은 교민을 철수시키는 임무를 수행하던 중 기습 공격을 받아 인명피해를 입는다. 돌격대원들은 핵 원료물질을 손에 넣은 테러리스트에 맞서 결사항전을 벌이게 되는데...

영화 홍해행동(紅海行動)은 지난 2017년 중국 박스오피스 신기록을 경신한 흥행대작 전랑2(戰狼2)와 소재 면에서 유사한 밀리터리 액션물이다. 전쟁영화 마니아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을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해군이라는 특수한 소재가 일반 관객들에게도 풍부한 볼거리를 제공할 전망이다.

홍해행동은 2016년 대박난 액션 영화 미공하행동(湄公河行動 오퍼레이션 메콩)의 자매판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밀리터리 영화 미공하행동과 전랑2가 재작년과 작년 연이어 흥행에 성공함에 따라 홍해행동도 올 춘제 흥행 기대작으로 꼽히고 있다.

홍해행동(紅海行動) <사진=바이두>

◆ 코믹 액션 탐정물, 당인가탐안(唐人街探案2)

-감독: 천쓰청(陳思誠)

-주연: 왕바오창(王寶強) 류하오란(劉昊然) 샤오양(肖央) 류청위(劉承羽) 상위셴(尚語賢)

-장르: 코미디 / 액션 / 미스터리

-개봉일: 2월 16일

코믹 액션 탐정물 당인가탐안2(唐人街探案)은 지난 2015년 개봉해 중국 본토에서 8억 2300만위안(약 1400억원)의 흥행수입을 거뒀다. 당인가탐안2는 그 후속 시리즈로서, 오는 2월 16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감독 및 주연 배우는 전작과 동일하지만, 사뭇 다른 웃음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당인가탐안2에서는 주인공 탕런(唐仁 왕바오창 분)이 세계 탐정대회에 참가해 개최도시 뉴욕을 발칵 뒤집어 놓는 폭소만발 스토리가 펼쳐진다. 지난해(2017년) 설 연휴 개봉영화 대요천축(大鬧天竺)에서 감독과 배우 1인 2역을 소화하며 7억위안(약 1200억원)의 흥행수입을 거뒀던 왕바오창이 2년 연속 춘제 대목 수혜자가 될 수 있을지 주목된다.   

그밖에도 △조종십구대(祖宗十九代) △웅출몰지변형기(熊出沒之變形記) △우견니진호(遇見妳真好) 등이 설 대목 기대작으로 꼽힌다.

판타지 코믹물 조종십구대는 역대 최고 흥행 중국 영화(박스오피스 56억위안) '전랑2'의 감독 겸 배우 우징(吳京)이 주연을 맡아 화제가 되고 있다. 애니메이션 웅출몰지변형기와 청춘로맨스물 우견니진호는 장르적 특성상 각각 아동과 10대~20대 관객의 선택이 흥행 여부를 판가름할 것으로 관측된다.

 

당인가탐안(唐人街探案2) <사진=바이두>

 

[뉴스핌 Newspim] 홍성현 기자 (hyun2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