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문화 > 여행

아름다운 인도와의 만남…'사랑-인도문화축제' 18일 개막

  • 기사입력 : 2017년10월17일 10:56
  • 최종수정 : 2017년10월17일 10: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주한 인도대사관은 18일부터 29일까지 서울, 부산, 서산, 밀양 및 김해 등 전국 각지에서 '사랑-인도문화축제'를 개최한다. <사진=주한 인도대사관 홈페이지>

[뉴스핌=최원진 기자] 다채로운 공연과 문화체험을 통해 인도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축제가 열린다.

주한 인도대사관은 18일부터 29일까지 서울, 부산, 서산, 밀양 및 김해 등 전국 각지에서 인도의 특색있는 공연과 체험행사를 선보이는 '사랑-인도문화축제'를 개최한다.

지난 2015년부터 올해 3회째를 맞이한 이 행사는 주한 인도대사관이 양국 우호 관계가 증진됨에 따라 문화교류의 목적으로 마련한 축제다. 올해 축제에는 세계적으로 저명한 연주가 및 공연단을 초대해 인도 클래식 음악 콘서트(하리프라사드 차우라시아, 비슈와 모한 바트), 인도 현대무용과 한국 국악의 하모니 '아스타드 데부, 한국의 노름마치), 인도 나갈랜드 지역의 음악(래틀 앤 험 소사이어티) 그리고 콘서트에서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는 반수리 연주의 거장 하리프라사드 차우라시아와 슬라이드 기타 모한 비나 연주로 1994년 그래미상을 받은 비슈와 모한 바트가 협연을 펼친다.

'사랑(Sarang)'은 힌디어로 '다채로운, 아름다운'을 의미한다. 말 그대로 여러 공연과 더불어 인도 음식 페스티벌, 인도 영화제 및 문화 체험행사 등 오감을 만족하게 하는 아름다운 축제다. 주한 인도대사관은 '사랑-인도문화축제'를 통해 한국 사회에 인도 문화의 다채로움과 깊이를 선보이고, 다양한 연령층에 인도 문화를 알리고 홍보할 수 있는 문화교류의 발판을 마련한다.

한편 축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주한 인도대사관 홈페이지, '사랑-인도문화축제'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핌 Newspim] 최원진 기자 (wonjc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