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대중문화 > 일반

'리얼' 설리, 논란에 장어 영상 삭제 후 불편한 심경 "니네가 더 못됐다"

  • 기사입력 : 2017년06월21일 00:00
  • 최종수정 : 2017년06월21일 08: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배우 설리가 이번엔 '장어 논란'에 휩싸였다. <사진=설리 인스타그램>

[뉴스핌=정상호 기자] '장어 논란'에 휩싸인 배우 설리가 네티즌들의 질책에 불쾌감을 표했다.

설리는 20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네 장어 먹지마 메롱"이란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논란의 '장어 동영상'을 삭제한 직후 올린 것. 이번에는 다 구워진 장어를 카메라에 담았다.

앞서 설리는 장어가 불판 위에서 죽어가는 영상을 올려 논란의 중심에 섰다. 특히 이 과정에서 설리는 괴로워하는 장어를 보며 "살려줘"라고 장난을 쳐 네티즌들의 질타를 받았다.

배우 설리가 장어 논란에 불쾌감을 드러냈다. <사진=설리 인스타그램 캡처>

물론 두 번째 사진이 올라온 후에도 논란은 이어졌다. 이에 설리는 "니네가 더 못됐다"라고 덧붙이며 불쾌한 심경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한편 설리는 오는 28일 영화 '리얼' 개봉을 앞두고 있다. 

[뉴스핌 Newspim] 정상호 기자(newmedi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