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LG CNS, CJ 계열사와 보안사업 '맞손'

클라우드 기반 출입통제 시스템 구축

  • 기사입력 : 2017년03월13일 14:31
  • 최종수정 : 2017년03월13일 14: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심지혜 기자] LG CNS(대표 김영섭)가 CJ 계열사인 SG생활안전(대표 이상룡)과 보안사업을 공동 추진한다.

LG CNS와 SG생활안전은 클라우드 서버 기반 출입통제보안 사업 확대를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LG CNS와 SG생활안전은 보안 사업 협력을 위해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3번째 LG CNS 조인행 상무, 4번째 SG생활안전 이상룡 대표. <사진=LG CNS>

양사는 출입통제 시스템에 영상 정보를 결합한 솔루션을 국내외 중대형 기업에 공급한다. 기업별로 특화된 통합보안관리 서비스도 제공한다. 우선 CJ 그룹 계열사 및 주요 고객을 대상으로 적용하고 점차 신규 고객을 늘려나간다는 계획이다.

지난해 양사는 LG CNS의 출입통제 솔루션과 SG생활안전의 무인경비 솔루션을 상호 연동해 CJ 그룹 일부 계열사에 도입한 바 있다.

조인행 LG CNS IoT사업담당 상무는 “LG CNS는 경쟁이 심화되는 보안 시장에서 자체 개발한 출입통제 솔루션을 기반으로 융합 보안 사업을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심지혜 기자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