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LG CNS, 보험사 IFRS17 시스템 우선협상자 선정

국내 9개 보험사 적용 시스템....사업 규모 200억원

  • 기사입력 : 2017년01월31일 09:25
  • 최종수정 : 2017년01월31일 09:2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심지혜 기자] LG CNS는 ‘보험개발원 및 9개 보험사 국제회계기준(IFRS17) 시스템 공동구축 사업’의 우선협상자로 선정됐다고 31일 밝혔다. 

총 사업비 200억원 규모로 2019년 3월 오픈 예정이다. 

<CI=LG CNS>

국내 보험사는 2021년 시행 예정인 IFRS17 기준서 이행을 위해 부채를 기존 원가평가에서 시가평가로 측정하고 수익을 보험 서비스 경과에 따라 인식해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관련 시스템을 신규 구축하거나 변경해야 한다. IFRS17은 국내 모든 보험사가 적용해야 하는 만큼 향후 2년간 2000억원 규모로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김홍근 LG CNS 금융사업담당 상무는 “이번 최신 기술을 적용한 IFRS17 시스템의 성공적 이행을 바탕으로 향후 인공지능과 같은 초고속·대용량 데이터 처리 기술을 금융 서비스에 다양하게 접목, 디지털 금융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심지혜 기자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