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한끼줍쇼' 이특·수영 출연, 폭우부터 인지도 굴욕까지 '멘붕'…이경규·강호동 신경전

  • 기사입력 : 2017년01월04일 08:50
  • 최종수정 : 2017년01월04일 08: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한끼줍쇼'에 슈퍼주니어 이특과 소녀시대 수영이 출연한다. <사진=JTBC '한끼줍쇼' 캡처>

[뉴스핌=황수정 기자] '한끼줍쇼'에 슈퍼주니어 이특과 소녀시대 수영이 출연한다.

4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 신년 특집에서 이경규와 강호동이 답십리로 향한 가운데, 슈퍼주니어 이특과 소녀시대 수영이 함께 한 끼에 도전한다.

이날 시작부터 내리는 폭우로 순탄치 않은 촬영을 예고한 가운데, 이특과 수영은 이경규와 강호동의 기싸움부터 시민들의 인지도 굴욕까지 당하며 멘붕을 겪는다.

새해에도 계속되는 강호동의 소통 본능에 이경규는 "(소통이 아니라) 민폐다"라고 버럭하고, 이특에게 "저런 거 배우지마"라고 가르친다. 이특은 "(예능) 다시 배워야겠다. 잘못 배웠구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반면 강호동은 수영에게 "(이경규) 형은 사이보그. 감정이 없다"고 불만을 토로한다. 또 수영은 초등학생에게 "모른다"는 말을 듣고 자신감이 하락해 눈길을 끈다.

수영은 벨을 누르고 자신의 이름을 말했지만 "잘못 거신 것 같다"고 끊어버리는 집에 당황하고, 이특 역시 자기소개에도 반응 없는 집을 시작으로 난항을 겪는다.

이경규와 강호동, 이특과 수영은 새해 첫 한 끼를 성공할 지 그 결과는 4일 밤 10시50분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핌 Newspim] 황수정 기자(hsj121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