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TV소설 내 마음의 꽃비' 지은성 "긴호흡 시대극, 갈수록 나은 연기 선보일 것"

  • 기사입력 : 2016년03월08일 15:34
  • 최종수정 : 2016년03월08일 15: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내 마음의 꽃비’ 지은성이 긴호흡의 시대극에 출연하는 소감을 밝혔다. <사진=KBS>

[뉴스핌=박지원 기자] ‘내 마음의 꽃비’ 지은성이 긴호흡의 시대극에 출연하는 소감을 밝혔다.

8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 신관 국제회의실에서는 KBS2 TV소설 ‘내 마음의 꽃비’(극본 한희정·문영훈)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어수선PD와 나해령(베스티 해령), 지은성, 정이연, 이창욱, 임지은, 임채원이 참석했다.

‘내 마음의 꽃비’는 전쟁의 참화 속 다른 사람의 삶을 통째로 빼앗은 여자와 그로 인해 완전히 다른 삶을 살아가게 된 자식 세대의 꿈과 사랑, 그리고 용서와 화해에 관한 이야기이다.

지은성은 중앙극장 사장인 민규의 외아들이자 한국대학교 법대생 박선호 역을 맡았다. 박선호는 풍족한 생활환경에서 자랐음에도 불구하고 주변을 둘러볼 줄 알고 사회문제에 관심을 가지는 지성인이다. 혜주가 사랑하는 남자이자 꽃님에게도 첫사랑이다.

지은성은 “그동안 사극, 단막극 등을 해봤다”면서 “TV소설은 시대극이다 보니 제가 살아보지 못했던 곳, 시대 등을 연기하며 공부하게 된다”고 말했다.

더불어 긴호흡에 대한 장점도 언급했다. 지은성은 “처음에 긴장해서 놓쳤던 부분도 뒤로 갈수록 챙겨서 잘 연기할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한편 KBS2 TV소설 ‘내 마음의 꽃비’는 매주 월~금요일 오전 9시에 방송된다.

[뉴스핌 Newspim] 박지원 기자 (pj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