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강남구, 15~20일 약국 방문자에 코로나 검사 요청

"인근 보건소서 검사받아야"

  • 기사입력 : 2021년02월27일 13:52
  • 최종수정 : 2021년03월11일 15: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성화 기자 = 서울 강남구가 대치동 A약국 방문자에 대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으라고 안내했다.

강남구청은 27일 안전안내문자를 통해 "지난 15일에서 20일 사이 A약국 방문자는 인근 보건소에서 즉시 검체검사를 바란다"고 밝혔다.

전날 오후 5시 기준 관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290명이다. 938명은 완치됐고 343명은 치료 중이다.

코로나19 선별 검체검사[사진=뉴스핌DB] 2021.02.24 nulcheon@newspim.com

 

shl2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