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논산서 밤새 2명 확진...누적 57명째

  • 기사입력 : 2021년02월27일 10:48
  • 최종수정 : 2021년02월28일 07:2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논산=뉴스핌] 권오헌 기자 = 충남 논산에서 밤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신규 발생했다. 이로써 논산지역 누적 57명째다.

27일 논산시에 따르면 전날 10시부터 이날 오전 9시 사이에 논산 56~57번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논산시보건소 [사진=논산시] 2021.02.27 kohhun@newspim.com

논산으로 분류된 이들은 각각 20대와 60대로 전날 검사를 받고 하루 뒤 확진됐다.

논산 56번은 지난 18일 육군훈련소에 입소한 장정으로 1차 PCR 검사를 받고 교육대에 격리됐다가 2차 PCR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논선 57번은 서울 마포구 955번의 접촉자로 논산시보건소 선별진료소 코로나19 검사결과 확진됐다.

보건당국은 이들 확진자에 대해 역학조사 중이며 파악된 동선은 시 홈페이지에 공개할 방침이다.

kohh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