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이낙연 "대통령 이적행위? 김종인, 넘으면 안 될 선 넘어"

  • 기사입력 : 2021년02월02일 13:16
  • 최종수정 : 2021년02월02일 13: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일 오전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제1야당 지도자들이 넘어서는 안 되는 선을 넘었다"며 야당의 북한 원전 의혹 공세를 강하게 비판했다.

이 대표는 "2018년 남북정상회담이 잇따라 열린 시기 저는 국무총리로서 일했고, 국정원은 남북관계나 북한 중요 정보를 저에게 보고했다"며 "기억하는 한 정상회담에서 북한 원전은 거론되지 않았고,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에게 전달한 USB에도 관련 언급은 전혀 없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대통령이 '이적행위'를 했다고까지 주장한 야당은 완벽하게 잘못 짚었고 묵과할 수 없는 공격을 대통령께 가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그는 "야당은 거짓주장에 대해 책임을 져야 마땅하다. 거짓을 토대로 대통령을 향해 이적행위라고까지 공격했으면 무거운 책임을 지는 것이 당연하다"고 주장했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