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경북도 청년 경제활동 인구 42만7500명...전체의 58.6%

도 '2019 청년통계' 공표...청년정책 개발 기초자료 활용

  • 기사입력 : 2021년01월22일 15:36
  • 최종수정 : 2021년01월22일 15: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안동=뉴스핌] 남효선 기자 = 경상북도 청년 인구(2019년 12월 기준)는 총 72만9156명이며 이는 경북도 전체 인구의 27.4% 규모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청년 인구 중 남녀 성비는 남성 54.4%, 여45.6%로 남성의 비율이 8.8%p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019년 기준 경북도 청년 인구[자료=경북도] 2021.01.22 nulcheon@newspim.com

청년 전입자 수는 13만8571명이며 청년 전출자 수는 15만105명으로 1만1534명이 경북지역을 떠난 것으로 조사됐다.

전입과 전출의 인구 차이인 '순 이동률'은 –1.6%로 집계됐다.

같은 해 기준 경북도 청년 경제활동 인구는 42만7500명으로 이는 청년 전체 인구의 절반을 조금 넘는 58.6%에 머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북도는 통계기반 청년 정책수립을 위해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19 경상북도 청년통계'를 22일 공표했다.

이날 경북도가 발표한 청년통계 공표에 따르면 청년 신혼부부의 수는 2016년 기준 5만7533쌍에서 2018 기준 5만154쌍으로 떨어져 2년만에 7379쌍이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또 2018년 기준 경북도 청년 주택소유자는 9만9203명으로 이는 전체 주택소유자의 13.1% 규모이다.

남자가 전체의 62.9%인 6만2358명, 여자는 37.1%인 3만6845명으로 나타나 청년 주택소유자는 남자가 여자에 비해 25.8%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북도 내 청년 농가의 비율도 점차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청년 농가의 비율의 경우, 지난 2010년 전체 2.4% 4865가구가 2019년에는 886가구로 크게 감소했다.

2019년 기준 경북도 청년 경제활동 인구[자료=경북도] 2021.01.22 nulcheon@newspim.com

2019년 기준 경북도 청년 경제활동 인구는 42만7500명으로 2019년 상반기 53.6%에 비해 하반기 54.6%로 1.0%p 상승했다.

2018년 기준 경북도 청년(20~39세) 사업등록자 수는 3만1148명으로 전체의 5.0%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직형태별로 개인 사업체가 91%인 2만8353곳이며 회사법인은 7.4%인 2292곳으로 집계됐다.

또 회사 이외 법인은 전체의 0.9%인 288곳이며 비법인단체는 0.7%인 215곳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숙박 및 음식점업 8613(27.7%), 도매 및 소매업 8057(25.9%), 제조업 2630(8.4%), 기타 1만1848(38%)곳이다.

이번에 공표된 경북도 청년통계는 지난 2018년 처음 작성 후 지난해 두 번째이다.

이는 경북도‧고용노동부‧연금공단 등 기관 보유자료와 주택소유통계‧신혼부부통계‧지역별고용조사 등 10여종의 국가승인통계를 융·복합하여 작성된 가공통계이다.

이번 청년통계는 만15~39세 지역 청년을 대상으로 6개 분야(인구‧가구, 경제, 일자리, 창업, 복지, 건강) 108개 지표로 구성됐으며, 이는 지난 2018년 49개 지표에서 대졸 직업이동경로, 정신건강 등 59개 지표를 추가한 것이다.

모든 지표는 시군별‧연령군별‧성별로 세분화하여 구체적이고 실용적인 통계를 작성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김장호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청년통계는 실효성 있는 청년정책 개발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청년들의 변화양상에 맞춰 취업‧주거‧출산 등 정책 수요를 반영한 대응책을 적극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nulcheo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