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왓챠,역대급 사이코 스릴러 드라마 '징벌' 독점 공개

  • 기사입력 : 2021년01월13일 16:31
  • 최종수정 : 2021년01월13일 16: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왓챠가 역대급 미스터리 사이코 스릴러 드라마 '징벌'을 독점으로 선보인다.

13일 왓챠는 2021년 첫 번째 왓챠 익스클루시브 시리즈 '징벌'의 공개일을 오는 20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메인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사진=왓챠] 2021.01.13 jyyang@newspim.com

'징벌'은 결혼식에서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미스터리한 신부와 그녀에게 점점 매혹되어 가는 한 남자가 펼치는 서늘한 심리 스릴러 드라마다. 영드 팬들 사이에서 ''셜록' 이래 제일 재미있다'고 호평받은 토마 뱅상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이스라엘에서 펼쳐지는 사건의 이국적인 배경, 매회 추가되는 새 떡밥들이 스토리의 몰입도를 고조시키는 매력적인 작품이다.

포스터에는 주인공 나탈리(나디아 테레시키에비츠)의 이중적인 두 얼굴과 함께 카림(레다 카텝)이 황폐한 사막 가운데 서 있다. 묘한 미소를 짓고 있는 아름다운 신부와 대치된 처연하고 순진무구해 보이는 여인의 이미지는 호기심을 자극한다. "죽을 짓을 했거든요"라는 카피, 핏방울과 깨진 유리 조각 같은 효과도 극의 분위기를 암시하며 궁금함을 더한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사진=왓챠] 2021.01.13 jyyang@newspim.com

예고편에서는 시작부터 피로 물든 결혼식을 비추며 서스펜스로 가득한 분위기를 조성한다. 주인공 나탈리는 이스라엘에 사는 프랑스인으로, 남편을 살해한 용의자로 체포됐지만 강하게 결백을 주장한다. 이어서 프랑스 영사관 직원 카림은 사건 소식을 듣고 나탈리의 과거를 조사하기 시작한다. 범인인지 피해자인지 쉽게 파악할 수 없는 나탈리의 모습과 함께 "다 안다고 생각하겠지만 그렇지 않아"라는 대사는 예측불허의 스토리를 예고하며 기대를 자극한다.

한편, 왓챠는 '왓챠 익스클루시브'라는 이름으로 '이어즈&이어즈' '와이 우먼 킬' '킬링 이브' 시즌 3, '한자와 나오키(2020)' '위 아 후 위 아' 등 매달 새로운 독점작을 공개해왔다. 올해는 미스터리 사이코 스릴러 '징벌'을 시작으로 다채로운 작품들을 서비스할 예정이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