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곡성군, 20대 청년 대상 주거급여 분리 지급

  • 기사입력 : 2021년01월06일 09:27
  • 최종수정 : 2021년01월06일 09:2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곡성=뉴스핌] 지영봉 기자 = 전남 곡성군은 올해부터 기초생활보장 주거급여 수급 가구원 중 부모와 떨어져 거주하는 20대 청년에게 주거급여를 분리 지급한다고 6일 밝혔다.

소득인정액이 중위소득 45% 이하인 주거급여 수급 가구원 중 취학 또는 구직 등을 목적으로 부모와 주민등록상 다른 시군구에 거주하는 19세 이상~30세 미만 미혼청년이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곡성군 청사 [사진=곡성군] 2020.10.07 yb2580@newspim.com

또한 본인 명의로 임대차 계약을 체결해 임차료를 지불하고 전입신고를 완료해야 한다. 신청을 위해서는 부모가 거주하는 읍면 사무소에 방문해야 한다.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은 학업이나 구직 활동으로 부모와 떨어져 타지에 거주하는 저소득층 청년의 경제적 부담을 줄여주기 위한 제도다.

군 관계자는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이 청년들의 주거안정과 자립에 큰 보탬이 될 것"이라며 "몰라서 지원받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적극 홍보하고 대상자 발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yb258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