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재난

[3차 대유행] 확진자 사흘만에 1000명대…검사량 줄었지만 확진자 늘어

  • 기사입력 : 2021년01월04일 09:59
  • 최종수정 : 2021년01월04일 11: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다영 기자 = 어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20명 추가됐다. 전날 600명대까지 떨어졌지만, 사흘만에 다시 1000명을 넘었다. 검사량은 지난 연말 대비 절반가량 줄었지만, 확진자 수는 다시 1000명대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4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20명 발생해 국내 누적 확진자는 6만4264명이 됐다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3일 서울역에 마련된 코로나19 임시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고 있다. 이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657명을 기록했다. 2021.01.03 leehs@newspim.com

지난 12월 29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일주일 동안 발생한 신규 확진자 추이를 살펴보면 1045명→1050명→967명→1028명→820명→657명→1020명 등 감소세를 보이다가 이날 다시 1000명대로 증가했다.

하루 동안 진행된 의심신고 검사 3만5770건에서 1020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진행된 검사 2만3609건에서는 137명이 확진됐다. 임시선별검사소에서는 익명으로 검사가 진행되기 때문에 신규 확진자의 신상정보 확인을 마친 후에 확진자 통계에 반영된다. 검사를 받은 후 신상이 확인되지 않은 확진자들은 아직 통계에 반영되지 않았다.

앞서 지난 이틀간 신규 확진자가 줄어들었던 것은 검사량의 감소에서 비롯된 것으로 보인다. 이날 의심환자 검사와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를 통한 검사를 합하면 5만9379건이다. 지난 연말 10만건을 넘는 검사에서 1000여명의 확진자가 나왔던 것과 비교하면 검사량은 절반 가량 줄어든 상황에서도 1000명이 넘는 확진자가 발생했다.

최근 일주일간 코로나19 의심환자 검사와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진행된 전체 검사 건수는 10만8386건→10만2497건→9만5082건→10만1176건→5만3540건→7만4272건→5만9379건 등이다. 지난달 29일부터 지난 1일까지 10만건을 웃돌다가 지난 2일 5만건대로 절반 가량이 줄면서 확진자도 820명으로 감소했다. 3일은 7만여건의 검사가 실시됐고 확진자는 657명에 그쳤다.

이날 발생한 확진자 1020명 중 국내발생 확진자는 985명, 해외유입이 35명이다.

해외 유입을 제외한 국내발생 확진자는 일주일동안 1029명→1025명→940명→1003명→784명→641명→985명을 기록했다. 서울 동부구치소와 요양병원·요양시설 등에서 확진자가 연일 추가되고 있는 데다 전국 각지에서 지역사회 내 산발적인 소규모 집단감염이 잇따라 발생하고 있다.

국내발생 확진자를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 324명, 경기 260명, 인천 101명 등 수도권 확진자는 692명으로 69.5%를 차지한다.

비수도권에서도 확산세가 계속되고 있다. 지역별로는 광주가 74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외에 부산 34명, 대구 29명, 대전 6명, 울산 5명, 강원 28명, 충북 23명, 충남 22명, 전북 9명, 전남 3명, 경북 25명, 경남 33명, 제주 9명 등이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35명이다. 이들의 유입국가는 미국이 13명으로 가장 많았다. 미국 외에는 인도네시아 7명, 인도 2명, 미얀마 1명, 러시아 2명, 일본 1명, 파키스탄 1명, 그리스 1명, 독일 1명, 캐나다 3명, 멕시코 1명, 브라질 1명, 탄자니아 1명 등이다. 11명은 검역단계에서, 24명은 지역사회로 돌아간 뒤 확진 판정을 받았다. 내국인이 22명, 외국인은 13명이다.

하루동안 사망자 19명이 발생했다. 누적 사망자 수는 981명, 치명률은 1.53%다. 위중증 환자 수는 전날보다 4명 줄어든 351명이다.

이날 완치 판정을 받고 격리해제된 사람은 733명이다. 누적 격리해제자는 4만5240명으로 전체 확진자의 70.39%를 차지한다. 현재 격리 치료를 받는 사람은 1만8043명이다.

한편, 지난 1월 3일부터 이날까지 437만6608명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검사 결과 412만1612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고 19만732명은 검사를 진행 중이다.

allze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