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네이버 스노우, 알체라와 '플레이스에이' 설립…"AI 인식 해결책 제시"

  • 기사입력 : 2020년12월23일 12:00
  • 최종수정 : 2020년12월23일 13: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네이버는 자회사 스노우와 인공지능 영상인식 기업 알체라가 조인트 벤처(JV) '플레이스에이'를 설립한다고 23일 밝혔다.

플레이스에이 로고. [제공=플레이스에이]

'플레이스에이'는 네이버 스노우와 알체라의 기술력과 서비스 노하우를 바탕으로 보다 폭넓은 인공지능 분야 연구 및 솔루션 개발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플레이스에이'는 빠르게 움직이는 신체의 움직임까지 실시간으로 가상 환경에 복제할 수 있는 실시간 전신 인식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황영규 플레이스에이 대표는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서비스 영역은 지속적으로 확장돼 가고 있으며, 사람들의 일상을 더욱 다양하게 바꿔 나갈 것"이라며 "단순히 기술력의 향상뿐만 아니라 변화하는 환경에 주목해 다양한 문제들에 대한 새로운 해결책을 개발하고, 사용자들의 일상을 더 쉽고 즐겁게 바꿀 수 있는 인공지능 전문 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고 했다.

yoonge9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