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과기정통부, 연말연시 '랜섬웨어 주의보' 발령…"해킹메일 조심"

주요 데이터 백업, 최신버전 소프트웨어 사용으로 예방

  • 기사입력 : 2020년12월23일 10:20
  • 최종수정 : 2020년12월23일 10: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완 기자 =연말연시를 앞두고 랜섬웨어 주의보가 발령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3일 연말연시를 앞두고 각종 사회적 이슈를 활용해 악성코드가 첨부된 메일을 발송, 랜섬웨어 감염을 유도하는 해킹 등 사이버 위협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국민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랜섬웨어는 몸값(Ransom)과 소프트웨어(Software)의 합성어로 데이터를 암호화해 사용할 수 없도록 하고, 이를 무기로 금전을 요구하는 악성코드를 말한다. 주요 랜섬웨어 피해 사례로는 카드·연하장 등으로 위장해 메일에 포함된 출처 불명의 URL 클릭을 유도하는 경우가 많다. 이들 악성코드는 '연말정산 변경사항 안내' 등 공공기관을 사칭해 첨부파일 실행을 유도하는 경우 등 주로 신뢰할 수 있는 개인이나 조직을 사칭하는 것이 특징이다.

[제공=과기정통부]

이에 과기정통부는 랜섬웨어 감염 사례 및 대응 방안을 안내하고 개인 및 기업에 보안 점검을 통한 보안 강화를 권고했다.

랜섬웨어 피해 예방을 위한 주요 대응 방안으로는 ▲최신버전 SW 사용 및 보안 업데이트 적용 ▲출처가 불명확한 이메일과 URL 링크 클릭 주의 ▲파일 공유 사이트 등에서 파일 다운로드 주의 ▲중요한 자료는 정기적으로 백업 등이 있다.

아울러, 과기정통부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함께 랜섬웨어 감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이상 징후 24시간 모니터링과 침해사고 발생 시 신속한 복구 및 예방을 위한 기술 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손승현 과기정통부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랜섬웨어에 감염되면 사실상 데이터 복구가 불가능하기 때문에 무엇보다 외부 매체를 이용한 백업, 최신 보안 업데이트 등의 예방이 최선"이라며 "특히, 해킹 메일에 첨부된 URL 클릭과 첨부파일 실행을 유의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제공=과기정통부]

swiss2pac@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