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애니플러스, '진격의 거인' 파이널 시즌 일본 동시 방영

  • 기사입력 : 2020년12월08일 13:39
  • 최종수정 : 2020년12월08일 13: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경환 기자 = 애니플러스는 '진격의 거인 더 파이널 시즌(The Final Season)'을 일본과 같은 날인 지난 7일 22시에 첫방송을 시작했다고 8일 밝혔다.

[로고=애니플러스]

이번 '진격의 거인 The Final Season'은 2013년 시즌 1, 2017년 시즌 2, 2018~2019년 시즌 3에 이은 네 번째 이야기로, 주인공들이 성장한 3년 뒤를 배경으로 하고 있다. 결말로 향하고 있는 원작 만화책은 2019년 12월 기준으로 전세계 발행부수 1억부를 돌파했다.

제작사는 갓 오브 하이스쿨, 주술회전, 언덕길의 아폴론, 신격의 바하무트 등 뛰어난 작화로 애니메이션 팬들에게 널리 알려진 MAPPA다. 감독은 GARO 시리즈와 카케구루이, 도로헤도로 등 입체감을 살리는 연출과 영상미 부분에서 인정받고 있는 실력파 하야시 유이치로가 맡았다.

회사 관계자는 "애니플러스의 국내외 TV채널을 통해 최초 방영돼 '진격' 신드롬을 만들었던 '진격의 거인' 시리즈는 지금도 넷플릭스를 포함한 국내외 각종 플랫폼에서 최고의 컨텐츠 중 하나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오랜 기간 애니메이션 팬들이 기다려온 '진격의 거인 The Final Season'이 일본과 동시에 애니플러스 채널을 통해 방영된 것은 단순한 매출 증대뿐 아니라 인지도 향상과 신규사업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2009년 설립된 애니플러스는 800개 이상의 애니메이션 콘텐츠를 국내 2300만, 해외 1400만 가구에 송출하는 사업과 극장판 애니메이션 수입 배급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지난해 기준 애니메이션 사업이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52.3%다.

ho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