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고흥 거금도 야산서 화재…1명 사망·임야 2㏊ 소실

  • 기사입력 : 2020년12월04일 10:16
  • 최종수정 : 2020년12월04일 10:1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고흥=뉴스핌] 전경훈 기자 = 3일 오후 11시 16분께 전남 고흥군 금산면 영천마을의 한 야산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1t 트럭 운전석에서 1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사망자의 정확한 신원은 확인되지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이 이 남성이 타고 있던 트럭에서 시작돼 야산으로 옮겨붙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3일 오후 11시 16분께 고흥군 금산면 한 야산에서 발생한 불로 1명이 숨진채 발견됐다.[사진=전남소방본부] 2020.12.04 kh10890@newspim.com

트럭 안에선 번개탄이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불로 임야 2㏊가 탔다.

산림당국은 산림청·임차 헬기 3대, 진화 차량 12대, 산불 전문 진화대와 공무원 등 68명을 투입, 4일 오전 8시40분께 진화 작업을 마쳤다.

경찰은 숨진 채 발견된 사망자를 부검해 사망원인을 파악하는 한편 정확한 화재 원인 등을 조사 중이다.

kh1089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