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포탈

네이버, 날씨 예보 강화…글로벌 전문업체 데이터 추가

웨더채널, 아큐웨더, 웨더뉴스 등 전문 업체와 제휴
기상청 데이터와 함께 조회 가능

  • 기사입력 : 2020년12월04일 10:08
  • 최종수정 : 2020년12월04일 10:0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완 기자 = 네이버가 기존 기상청 예보에 더해 글로벌 날씨전문기업의 국내 6000여개 지역의 날씨 예보 정보를 같이 제공하기 시작했다.

4일 네이버에 따르면, 올해는 전년 대비 날씨 정보 '알림' 기능 설정자가 100만명 이상 증가했다. 또 날씨 서비스에 방문자가 작년 대비 40% 이상 증가하는 등 날씨 정보에 대한 이용자들의 관심이 높아지는 추세다.

[제공=네이버]

이에 네이버는 이용자들의 정보 접근권을 확대하고자 기존 제공하던 기상청 예보 데이터에 더해 해외 기상전문회사들의 예보를 비교하고 선택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고 전했다.

웨더채널(Weather Channel)과 아큐웨더(Accuweather)가 제공하는 국내 6000여개 지역 예보 정보를 네이버 날씨 서비스에 추가했다. 내년 초 항공 기상 서비스 특화 업체인 웨더뉴스(Weather News) 예보도 추가할 예정이다.  

이용자들은 누구나 네이버 날씨에서 일기 예보 확인을 원하는 지역을 선택한 후, 날씨 정보 제공사 별 로고를 클릭하면 해당 업체에서 제공하는 날씨 예보 정보를 파악할 수 있다. 

swiss2pac@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