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종합] 올해도 수능 한파…영하에 강풍까지, 체감온도 '-5도 이하'

서울·대전·청주 등 영하권 추위...체감온도 1~3도 '뚝'
"12월 3일 평년보다도 더 춥다...건강관리 유의해야"
눈·비 가능성 적어...미세먼지도 심하지 않을 듯

  • 기사입력 : 2020년11월30일 13:06
  • 최종수정 : 2020년12월01일 16: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학준 기자 =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이 치러지는 내달 3일 전국 아침기온이 영하권에 머물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1~3도 더 낮아질 것으로 예상돼 수험생들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다만 눈·비 등 특별한 강수현상은 없고, 미세먼지도 심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수능 전후인 내달 1일부터 4일까지 전국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권, 낮 최고기온은 10도 이하에 머물러 추운 날씨가 예상된다고 30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엿새 앞둔 27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고등학교에 마련된 고사장에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가림막이 설치되어 있다. 2020.11.27 mironj19@newspim.com

수능 당일 지역별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도 ▲부산 5도 ▲대구 0도 ▲광주 1도 ▲전주 0도 ▲대전 -1도 ▲청주 -1도 ▲춘천 -4도 ▲강릉 3도 ▲제주 7도 등이다.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5도 ▲부산 11도 ▲대구 7도 ▲광주 8도 ▲전주 7도 ▲대전 7도 ▲청주 6도 ▲춘천 5도 ▲강릉 9도 ▲제주 11도 등이다.

특히 중북부·내륙 지역을 중심으로는 최저기온이 -5도 이하로 낮아질 것으로 보여 수험생들은 건강관리에 각별히 주의해야겠다. 더구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시험장을 주기적으로 환기하면서 내부 온도가 급격히 떨어질 수 있어 적정 체온을 유지하기 위한 철저한 대비가 요구된다.

최근 10년간 수능 당일 서울 지역 최저기온이 영하로 떨어진 적은 총 세 번이다. 지난 2014년 수능일 수은주는 -3.1도까지 떨어졌고, 2017년과 2019년 수능일은 각각 -2.5도로 관측됐다. 특히 지난해 수능일에는 서울·인천·수원·춘천에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다.

기상청은 올해 수능일에 한파특보가 발효될 가능성은 낮지만 바람이 불면서 체감온도는 1~3도 더 낮을 것으로 내다봤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수능이 예년보다 늦어진 만큼 과거 수능일 평균 기온보다 낮을 것으로 분석된다.

수능이 치러지는 내달 3일 평년 기온과 비교해서도 더 추울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 지역 12월 3일 평년 최저기온은 -1.6도이고, 그밖에 부산 3.7도, 대구 -0.1도, 광주 0.6도, 전주 -0.8도, 대전 -1.8도, 청주 -2.8도, 춘천 -4.4도, 강릉 1.2도, 제주 6.6도 등이다.

미세먼지는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으로 분석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수능일에 부는 바람은 대체적으로 북서쪽의 차고 건조한 공기"라며 "공기가 밑으로 향하는 형태라 공기 질이 평소보다 더 좋을 것으로 예상돼 미세먼지 위험은 다소 덜할 것"이라고 했다.

수능 당일 하늘에는 구름이 끼겠으나 눈·비는 내리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다만 서해먼바다·동해먼바다를 중심으로 산발적인 비가 예상돼 바닷길 이용에는 주의가 필요하다.

서해남부·남해서부·동해상을 중심으로 물결이 최고 3m까지 일 것으로 분석되지만 수능이 끝난 뒤 도서지역 수험생이 귀가하는 동안에는 바다 물결이 높지 않아 해상 교통은 원활하겠다.

[서울=뉴스핌] 이학준 기자 =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전후 기상 전망. 2020.11.30 hakjun@newspim.com [사진=기상청]

수능 예비소집일인 내달 2일 지역별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1도 ▲부산 5도 ▲대구 -1도 ▲광주 1도 ▲전주 -1도 ▲대전 -2도 ▲청주 -1도 ▲춘천 -3도 ▲강릉 2도 ▲제주 6도 등이다.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5도 ▲부산 14도 ▲대구 11도 ▲광주 11도 ▲전주 9도 ▲대전 8도 ▲청주 7도 ▲춘천 6도 ▲강릉 10도 ▲제주 12도 등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수능일 전국은 대체적으로 맑고 눈·비가 내리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부산·강릉·제주를 중심으로는 영상권이지만 영하권 지역이 절대적으로 많아 추위에 조심해야 한다"고 전했다.

특히 "이번 수능이 늦춰졌고, 12월 평년 기온이 영하권이기 때문에 수능 당일 추위가 있을 것을 명심해야 한다"며 "시험 도중 주기적으로 내부를 환기하기 때문에 체온 관리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구름대가 서해남부 등 일부 지역에 영향을 주면서 지역적으로 강수 현상이 있을 수 있지만 강도는 매우 미약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hakj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