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정 총리 "秋, 검찰 개혁 잘해...해임 건의는 생각 안해"

23일 라디오 출연…"검찰개혁 잘하고 있다" 평가

  • 기사입력 : 2020년11월23일 20:25
  • 최종수정 : 2020년11월25일 08: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미리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23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 해임 건의는 생각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오후 KBS1 라디오 '주진우 라이브'에 출연해 "총리가 추 장관 해임을 건의하라고 한다는 이야기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냐"는 질문을 받고 "추 장관은 검찰개혁을 열심히 잘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도 "총리로서 마땅히 해야될 도리는 해야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성남=뉴스핌] 윤창빈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23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에서 혁신형 중견기업인 판교 코스맥스를 방문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11.23 pangbin@newspim.com

꿈을 묻는 질문에는 "어릴 때 꿈은 좋은 정치인이 되는 것이었다"며 "(정치인이 된 후로는) 어느 자리를 탐내기보다 국민들로부터 신뢰받고 '그래도 괜찮은 정치인이다'라는 평가를 받는 게 꿈"이라고 답했다. 

이어 "대권 꿈은 안 꾸시냐"는 질문에 "지금 방역을 제대로 해서 국민들에게 일상을 돌려드리는 것이 가장 시급하고 저에게는 중요한 목표"라고 말했다.

정 총리는 코로나19 관련 입장도 내놨다.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다시 격상되는 것과 관련해서는 "국민들, 특히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게 송구한 마음이지만 어쩔 수 없는 상황"이라며 "거리두기를 격하시킬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코로나19 백신 확보와 관련해서는 "필요한 만큼의 백신을 제때 확보하는 게 목표"라며 "(개별기업과의) 협상이 현재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고 있고, 계약이 체결되면 국민 여러분께 소상히 보고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milpar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