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세계최초 '제조 데이터공유규범'제정..'마이제조데이터시대' 초석

29일 '인공지능·제조데이터 전략위원회'에 상정

  • 기사입력 : 2020년10월29일 12:00
  • 최종수정 : 2020년10월29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 = 뉴스핌] 박영암 기자 = 마이제조데이터 시대 준비를 위해 제조데이터를 안전하게 저장·관리하고 인공지능 등으로 분석·거래하기 위한 규범이 마련된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29일 '인공지능·제조데이터 전략위원회'(위원장 : 차정훈 창업벤처혁신실장)를 개최해 세계 최초의 제조데이터 관리 규정인 '제조데이터공유규범'(규범)을 상정한다고 밝혔다. 올해 말에 본격적으로 구축될 인공지능 중소벤처 제조플랫폼(KAMP, Korea AI Manufacturing Platform)에 적용해 운영할 계획이다. 

[로고=중소벤처기업부]

규범은 스마트공장에서 생성되고 있는 제조데이터를 활용하고 그 이익을 데이터 생산 제조기업에 환원하는 '마이제조데이터'시대의 초석을 다지기 위해 제정된다.

제조데이터의 정의와 범위, 거래요건, 이익배분 등의 원칙을 규정하고 제조데이터의 생산자, 제공자, 이용자 등의 권리관계를 담고 있다. 또한 제조데이터의 제공과 이용을 위한 계약의 구체적인 공유조건, 제조데이터의 양도나 이용을 허락하는 대금지급의 원칙, 제조데이터가 생성되고 이용하는 과정에서 담보책임의 원칙기준 등에 대한 지침도 포함하고 있다. 

차정훈 위원장 "제조 데이터 거래가 활성화 되기 위해서는 제조플랫폼과 같은 기반 구축 이외도 안전하고 공정한 거래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앞으로 실제 기업간에 제조데이터 거래나 이용 과정을 통해 발견된 애로사항이나 미비점 등을 중심으로 규범을 보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pya84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