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2020국감] 홍남기 "전세 안정화 대책 모색 중"

"무조건 추가대책 만드는 건 아냐"
"그간 발표한 대책 착실히 추진"

  • 기사입력 : 2020년10월22일 11:39
  • 최종수정 : 2020년10월22일 11: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최온정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2일 "전세시장의 불안정성을 완화할 수 있는 또 다른 대책이 있는지 모색하고 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 종합 국정감사에서 정일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전세시장 안정화가 이뤄지지 않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의 국세청, 관세청, 조달청, 통계청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질의에 대한 자료를 살펴보고 있다. 2020.10.22 alwaysame@newspim.com

다만 그는 "전세와 매매는 동전의 양면처럼 붙어있어 이제까지 발표한 대책을 착실하게 추진하는 게 중요하다"며 "무조건 추가대책을 만든다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투기세력에 의한 시장 불안정에 대해서는 "다주택자들이 가능한 한 실거주 주택 중심으로만 하고 다주택을 내놓도록 하는 것을 강력히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무주택·1주택·실수요자에 대해서는 보호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홍 부총리는 "정부도 이미 대책을 발표했는데 최대한 보완하겠다"고 말했다.

onjunge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