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저축은행· 대부업

모아저축은행, 한국기업평가 신용등급 BBB+

"시장지위 및 수익성‧재무건전성 양호"

  • 기사입력 : 2020년10월20일 16:56
  • 최종수정 : 2020년10월20일 16: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규희 기자 = 모아저축은행이 한국기업평가로부터 작년에 이어 올해도 기업신용등급 BBB+(안정적)로 평가받았다고 20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김규희 기자 = 모아저축은행 전경 [사진=모아저축은행 제공] 2020.10.20 Q2kim@newspim.com

이는 은행 계열 및 금융 그룹에 속하지 않은 독립 저축은행 중 최상위 등급이다.

한국기업평가는 모아저축은행에 대해 시장 지위가 양호하고 담보 대출 위주로 포트폴리오가 안정적이며 수익성이 우수하고 재무 건전성이 양호하다고 평가했다.

김상고 모아저축은행 대표이사 회장은 "코로나로 경제 환경이 어려운 가운데 포트폴리오의 안정성과 리스크 관리 능력을 인정받아 작년에 이어 올해도 업계 최고 수준의 신용등급을 받은 것에 대해 임직원 모두가 큰 자부심을 느낀다"라며 "최고 수준의 신뢰를 받는 저축은행답게 앞으로도 고객을 최우선에 두고 멈추지 않고 발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모아저축은행은 자산 규모 2조 원대의 순수 토종 자본 저축은행으로, 자산 규모 10위권 저축은행 중 올해 유일하게 신규 지점을 개설하고 창립 이래 최대 규모로 신입 사원을 채용했다.

q2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