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온라인 '관광산업 일자리 박람회'로 미래 대비 일자리 찾는다

미래형 관광산업 일자리 정보 제공…'채용 정보관' 운영
박양우 장관 "정보통신기술 통한 관광문화 조성…다양한 정책 지원"

  • 기사입력 : 2020년10월19일 14:00
  • 최종수정 : 2020년10월19일 14: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가 주최하고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와 한국호텔업협회 등 11개 관광 유관 협회가 공동으로 주관, 고용노동부 등이 후원하는 '2020 관광산업 일자리 박람회'는 19일부터 11월 20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되며 코로나 시대의 미래형 관광산업 일자리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19일 문화체육관광부에 따르면 올해로 7회를 맞는 '관광산업 일자리 박람회'는 코로나 사태 여파로 지난해(121개 기업, 9개 홍보기관)보다 참여 기업은 소폭 줄었지만 호텔업, 여행업, 리조트, 마이스(MICE, 기업회의나 전시 등을 통합한 신종 산업), 관광벤처 등 관광 분야 다양한 업종의 기업 98개사가 참여해 구직자들에게는 관광기업 소개와 채용정보를, 구인 기업에는 관광인재를 발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2020 관광산업 일자리 박람회' 포스터 [사진=문체부] 2020.10.19 89hklee@newspim.com

문체부 관계자에 따르면 코로나 사태로 관광업계가 위축된 시점에서 '관광산업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하는 이유는 코로나 이후 디지털화되고 있는 관광업계의 변화를 전하기 위해서다.

이 관계자는 "매년 '관광산업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하고 있고, 관광업계에 취업하고 싶은 구직자도 있을 것"이라며 "박람회를 통한 직접적인 일자리 창출이 행사의 궁극적인 목적이지만, 업계가 어려울수록 관광산업의 미래를 보고 관련 정보와 기업의 홍보가 필요하다고 판단돼 박람회 개최를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 장기화로 관광업계 채용 시장은 어렵지만, 이 위기를 디지털식으로 대응하고 이 방법이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을지 들여다보는 기회가 될 거다. 아울러 화상면접으로 전환한 기업의 홍보도 이뤄질 것"이라며 "박람회 참여기업 중 47개사가 화상 면접을 통해 채용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이번 박람회는 온라인의 장점을 최대한 살려 국내와 관광 일자리 정보를 상세히 알려줄 뿐만 아니라 구직자들이 4차산업혁명과 뉴 노멀 시대에 필요한 미래형 관광산업 일자리를 찾을 수 있도록 '채용 정보관'을 운영한다. '채용 정보관'에서는 기업탐색 기간(10월 19일~11월 6일) 동안 온라인으로 원서를 접수한 구직자들이 채용 담당자와 직접 화상 면접(11월 16~20일)을 볼 수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관광업계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고용노동부의 '청년 일경험 지원사업'과 연계해 박람회에서 구직자를 채용한 관광기업에는 주 40시간 근무 시 청년 1인당 매월 88만원을 지급하는 채용지원금과 기업 홍보영상물 제작 등을 지원한다.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손연재가 업종별 직무를 체험하는 영상 [사진=문체부] 2020.10.19 89hklee@newspim.com

관광 일자리에 대한 흥미와 관심을 높이고 구직자의 취업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부대 행사도 풍성하다. '일자리 홍보관'에서는 '체조요정' 손연재가 직접 관광기업들을 방문해 선배들의 지도를 받고 일자리를 체험해보는 '여기는 어때' 영상을 통해 여행사, 호텔, 카지노, 항공사 등 관광 분야 주요 기업에서는 어떤 일들을 하는지, 취업을 위해서는 어떤 준비를 해야 하는지 등에 대해 정보를 유쾌하게 소개한다. 가수 하림 씨는 '음악과 함께하는 이야기쇼'로, 유명 팟캐스트 '지대넓얕'의 사회자이자 인기 작가인 '채사장'은 강연으로 관광 분야 구직자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아울러 구직자들이 취업을 준비하는데 실질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취업정보관'에서는 11월 9일부터 취업 상담사와 직장 선배가 직접 1:1 화상 상담을 진행하고 '4차 산업시대 관광흐름', '관광벤처 창업 성공기' 등 취업 준비생들이 꼭 알아야 할 비법 등을 영상 자료로 제공한다. 박람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양우 장관은 "코로나19 대유행으로 특히 우리 관광업계의 피해가 막대한 상황에 개최되는 이번 박람회가 어려움에 굴하지 않고 도전하는 관광업계와 구직자 모두에게 좋은 결실을 거둘 수 있는 뜻깊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 관광산업은 새로운 미래를 준비할 때이며 대한민국의 강점인 세계적인 정보통신기술과 창의적 사고를 통해 우리만의 관광문화를 만들어 가도록 다양한 정책적 지원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89hk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